Search

STORY/안내견 이야기

"나는 안내견 공부중입니다" 시즌2 두 번째 이야기

[ 블랙의 귀환 ] : 프롤로그 Part 2

이 내용은 2012년 12월에 태어난 예비 안내견, 태극이네 7남매의 성장기를 재구성한 내용입니다


안녕하세요, 일주일 동안 잘 지내셨나요? '태극'이에요.


지난 1회에는 저희 7남매의 탄생 소식을 알려 드렸는데 어느덧 한 달 여가 지난 모습으로 인사드리네요. 그 동안 저희는 이렇게 무럭무럭 성장했답니다. 몰라보겠죠? ^-^




오늘은 벌써 2013년 2월 4일. 지금 이 곳은 서울에 있는 어느 자원봉사자 가정입니다. 안내견 자원봉사 프로그램중에는 퍼피워킹(예비안내견을 1년간 맡아주는 사회화 프로그램)만 있는 게 아니고, 저희 같은 어린 친구들을 맡아주는 분들도 있거든요. 


안내견학교에서 태어난 뒤 특별한 문제가 없으면 생후 7주까지 경험 많은 자원봉사자분께서 맡아주기도 한답니다. 


저의 자원봉사자 가족은 아직은 예비 안내견이라고 하기에 부끄러운 저희를 위해 밤낮없이 돌봐주고 

계세요. 갓 태어난 아기들과 다를 바 없이 먹이고, 재우고, 마사지에 용변도 치워주면서 하루가 어떻게 

가는지 모를 정도에요.


안내견학교 선생님들도 자원봉사자 가정이 없다면 어떻게 안내견으로 키울지 상상이 안간다며 입을 모을 정도로 그 분들은 저희들이 커 나가는 데에 정말 큰 도움을 주고 계시죠.



좋은 분들의 좋은 가정에서 편안하게 생활하지만 그렇다고 마냥 놀고 먹지만은 않는답니다~ 기본적인 예절 교육도 익히고 있어요. 


가장 중요한 배변 훈련부터 시작해 환경 적응을 위해 가끔은 차를 타보기도 하고 (물론 멀리는 못가요) 간단한 명령어를 통해 '앉아' 같은 동작도 배우고 있어요. 게다가 크레이트(이동식 집) 안에서 잠드는 법도 익히면서 훗날 안내견으로 성장하기 위한 아주 기본적인 생활법을 배운다고 생각하시면 된답니다. 


<저는 '토실'이에요>


<난 얼짱각도 '태양' ^^>


<티움이와 태백이의 레슬링 한판! 가만히 있질 못하는 두 녀석 ^^;;>


아직 어린 7남매가 함께 지내다 보니 투닥거릴 일도 많은데요, 그렇다고 사이가 좋지 않은 건 아니니까

너무 걱정마세요. 하루종일 뒹굴고 뛰어 놀며 늠름하게 자라고 있으니까요!^^ 하지만 아직은 어린 나이라 저희끼리 실컷 놀다가도 늘 잠이 부족해서 먹기만 하면 잠이 든답니다.


본격적인 훈련의 일환이라고 할 수 있는 '퍼피워킹' 기간이 곧 다가오는데요, 그 전에 해야할 중요한 일이 하나 더 있답니다. 바로... 사진 촬영!!! 강아지들의 증명 사진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자켓 촬영에 앞서 우리의 일상을 예쁘게 담아주셨어요. 같이 봐주실래요?^^


<입을 아~ 벌린 독특한 사진 포즈~  '토실이'>


<뒹굴뒹굴 오늘의 포토제닉 '토실이'>


<누가 이렇게 곤~히 잠든 걸까요?ㅎㅎ>


<티움이와 토실이... "서로 친한 척 좀 해!">


<티움이 특유의 '먼 산 쳐다보기' 포즈 ^^v >


<카메라를 똘망똘망 쳐다보는 나는 '태극' !>


<어딜가나 졸려요 졸려~ @.@ 저는 '태백'이에요>



<티움-태극-탐라  '블랙' 3형제가 함께>


이제는 퍼피 코트를 차려입고서 떡 하니 카메라에 서서는 개별 촬영을 하게 됩니다. 보기엔 그냥 사진이려니 하시겠지만 제 뒤에 훈련사 누나들이 있다는 사실은 모르셨죠? 혹시나 아직은 어린 저희가 잘 못 될까 걱정되는 맘에 보이지 않는 곳에서 저희의 촬영을 돕고 있답니다. 


자 그럼, 우리 형제들이 어떻게 변했나 궁금하시죠? 멋지게 퍼피 코트를 걸친 늠름한 우리 7남매 모습입니다. 짜잔~~~



<첫째 '토란'>


<둘째 '태양'>


<셋째 '탐라'>


<넷째 '티움'>


<다섯째 '토실'>


<여섯째 '태극'>


<일곱째 '태백'>





이렇게 촬영한 사진들은 안내견학교에서 관리하면서 보건복지부의 장애인 보조견 등록신청에도 

이용되고, 훈련일지에도 활용되는 등 다양한 기록에 남게 됩니다. 


이제 곧 퍼피워킹이 시작되는데요, 예비 안내견으로서의 진짜 성장기는 지금부터 시작이에요~ 저에게도 어떤 가족이 생길지 무척 궁금해집니다. @.@ 


다음 주에 공개해 드릴테니 계속 기대와 응원 부탁드려요, 그럼 다음 주까지 안녕~~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 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