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PRESS CENTER/보도자료

삼성물산, '에버스케이프 포럼 2018' 개최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키워드로 주목받고 있는 '스마트시티'의 트렌드와 전망을 알아보는 '에버스케이프 포럼 2018(Everscape Forum)'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내달 7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스마트시티, 스마트 퓨처'를 주제로 정책 개발기관, 학계 전문가, 업계 종사자 및 학생들이 참가해 머리를 맞대는 자리다.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은 우리 생활에 밀접한 조경사업과 테마파크(에버랜드), 워터파크(캐리비안 베이)를 운영하는 업의 특성을 반영해, 스마트시티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을 높이고 다양한 사업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이번 포럼을 준비했다.

 

스마트시티는 AI를 포함한 첨단 IT 기술을 도로나 건물 등 도시기반 시설에 접목해 정보를 얻고, 이렇게 습득한 정보를 교통, 환경, 관광, 복지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해 도시의 생산 경쟁력을 높이고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우리의 미래 모습이다.

 

자동차 자율주행 시스템이나 환경오염 감시 같은 기본적인 도시 시스템부터 시민들의 여가생활을 위한 공원, 레저시설 등 여러 분야에 적용된다.

 

이번 포럼에는 스마트시티 관련 국내 최고의 석학과 전문가들이 참여해 미래를 고민하고 추진방향을 모색하는 풍성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먼저 서울대 환경대학원 전상인 교수가 '4차 산업혁명에 따른 도시 공간의 미래'에 대해 발표하고, 한밭대 도시공학과 이상호 교수, 국토연구원 스마트 녹색도시센터장 이재용 박사, KT융합기술원 임장미 상무 등이 스마트시티를 통한 변화상과 구축 전략을 강연한다.

 

이어서 서울대 조경학과 배정한 교수, 홍익대 건축도시대학원 진양교 교수, 서울대 환경대학원 김세훈 교수, 과학기술정책 연구원 성지은 박사가 출연해 '한국형 스마트시티의 미래 방향'에 대해 참가자들과 열띤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스마트시티에 대해 관심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포럼 홈페이지(www.everscapeforum.com)에서 선착순 300여명을 모집한다.

 

국내 조경 산업을 선도해 온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은 40여 년간 쌓아 온 에버랜드의 조경 노하우를 바탕으로 상암 월드컵 경기장, 서울 반포동 래미안퍼스티지, 양재천 복원 등의 조경 공사를 성공리에 진행해 호평을 얻은 바 있다.

 

또한 지방자치단체의 우수 조경 사례로 선정돼 경기도 시흥시 유공시민상, 부산시 아름다운 조경상 등을 수상했으며 올해 중국 상하이 '국제 꽃 박람회' 정원부문 대상을 받았다.

 

한편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은 차별화된 프리미엄 조경 이미지를 강화하기 위해 올해 조경 브랜드 '에버스케이프'를 론칭했으며, 지난 8월에는 도시정원과 IT 기술을 접목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한 조경 디자인 공모전 '에버스케이프 어워드 2018'을 개최하기도 했다.

 

첫 댓글을 남겨보세요
1 2 3 4 5 6 7 8 ··· 330